언론보도

  • [머니투데이] '코로나 블루' 시대, 지친 마음까지 리프레시 필요…탄산·에너지 음료 호응

    등록일2020.10.26조회수512

  • '코로나 블루' 시대, 지친 마음까지 리프레시 필요...탄산·에너지 음료 호응


    코로나19로 인한 야외활동 감소 등에도 불구하고, 상반기 국내 음료시장에서 톡 쏘는 청량감의 콜라, 사이다, 탄산수 등의 탄산 음료와 에너지 음료가 두 자릿수 이상의 매출 호조를 보이며 주목받고 있다.

     

    2019~2020년 상반기 국내 음료시장 카테고리별 규모(단위 : 억원, %), 닐슨코리아 /사진제공=식품저널

    2019~2020년 상반기 국내 음료시장 카테고리별 규모(단위 : 억원, %), 닐슨코리아 /사진제공=식품저널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상반기 콜라 매출은 2712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12.0% 증가했으며, 사이다는 3.9% 증가한 1510억원을 기록했다. 탄산수 매출은 9.3% 증가한 494억원, 에너지음료는 10.3% 증가한 1184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스 등 다른 음료 카테고리 매출이 한 자릿수 감소세를 보이는 것과는 대조적이다.

    업계는 코로나19로 인해 배달 음식 수요가 증가하면서, 배달 음식 등과 궁합이 좋은 탄산음료 매출이 동반 상승한 것으로 분석했다. 국내 대표 차 전문 브랜드 티젠은 기존 액상 타입 콤부차와 달리 세계 최초로 분말 스틱형 제품을 선보이며 콤부차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선정한 올해의 10대 식품 트렌드에 선정된 콤부차(Kombucha)는 녹차나 홍차에 효모균을 첨가해 발효한 음료이다.


     

    콤부차(위), 에너지티(아래) /사진제공=티젠

     

    콤부차(위), 에너지티(아래)/사진제공=티젠

     

     

    티젠 콤부차는 국내 최초로 ‘FD(Freeze Drying; 동결건조) 공법’으로 영양소 성분 및 맛과 풍미를 그대로 유지시키고, 유산균(12종)과 프리바이오틱스 등을 추가로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특히,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생수에 타서 먹을 수 있고 설탕을 사용하지 않은 저칼로리 제품(1스틱 15칼로리, 당류 0g)이라 활동량 감소의 영향으로 관리를 원하는 여성 소비자들에게도 호응이 높다.

     

    ‘티젠 에너지티’는 병 또는 캔 제품으로 출시돼 무겁고 휴대가 어려웠던 기존 에너지 음료 제품들과는 달리 분말 스틱 타입으로 출시되어 간편한 음용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에게 인기다. 티젠의 에너지티는 언제 어디서나 찬 물에 바로 타 마시면 상쾌한 풍미와 더불어 간편하게 리프레시하며 활력을 충전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기존 에너지 음료의 높은 칼로리와 당분에 부담을 느끼는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하여 저칼로리(1스틱 15칼로리, 당류 0g)로 설계했다. 홍차를 베이스로 과라나(천연 카페인 70mg), 타우린(1000mg), L-카르니틴 등 아미노산 성분이 함께 함유되어 활력 충전에 도움을 준다.


    티젠 김종태 대표는 “코로나19 이후 답답한 일상에 지친 현대인들이 맛 이외에도 다양한 기능적 이점까지 기대할 수 있는 음료 등이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할 수 있는 차별화된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여 성장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https://news.mt.co.kr/mtview.php?no=2020102610395947327 

     

     

     

      

     

     

     

     

     

     

     

     

MAIN OFFICE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230 (관양동1591)아크로타워 B동 606호 해남공장 : 전라남도 해남군 계곡면 대운길 80-23 (반계리 473-1)
용인공장 :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 죽능리 266 Tel 031-388-1386 Fax 031-388-1388

COPYRIGHT(C) 2017 TEAZEN ALL RIGHTS RESERVED.